해외동향

  1. 뉴스/소식
  2. 해외동향
프린트 공유하기

해외동향

中, 방역 지원 위해 추가 재정·금융 정책 내놔

작성자이미선작성일2020-02-11

, 방역 지원 위해 추가 재정·금융 정책 내놔


    지난 5일 열린 중국 국무원 상무회의에서는 앞서 감염병 예방과 통제를 위해 각 분야에서 출범한 조치를 기초로 공급 보장 지원을 위해 추가적으로 재정·금융정책을 출범하기로 하였다. 해당 정책은 올해 11일부터 한시적으로 소급 적용된다.


    4 대 재정 정책은 다음과 같다.

    ① 방역 중점물자 생산업체가 생산능력 확대를 위해 구매하는 설비에 대해 일시불 세전 공제를 허용하고, 이 기간의 부가가치세(증치세) 증가분 이월공제세액을 전액 환급해 준다.

    ② 방역 중점물자 운송과 대중교통, 생활 서비스, 우정 택배 제공 수입에 대해 부가가치세를 면제한다.

    ③ 방역 약품과 의료기기 관련 업체에 대해 등록비를 면제해 주고, 약품과 백신 개발에 대한 지원을 확대한다.

    ④ 민항 기업이 납부하는 민항발전기금 징수를 면제한다.


    회의는 재대출 정책을 잘 이용해 은행이 중점 의료 방역물자 및 생활 필수품 생산 ·운송·판매 중점 기업(소기업·소상공인 포함)을 지원해 대출 우대금리를 제공하고, 재정이 추가로 50%의 대출이자 보조를 지원해 기업 대출금리가 1.6% 이하가 되도록 하였다.


    류상시 (劉尙希) 중국 재정과학연구원 원장은 현재 감염병 방역은 결정적인 단계에 있다고 밝히면서 이번 추가 재정·금융 정책을 출범하여 방역 용품 생산업체와 운송물류 관련 업체, 의약 업체 등을 지원하는 것은 관련 기업의 생산운영 비용과 융자 비용을 더 줄여 방역물자와 의약제품의 공급을 확대를 추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 자료원 : 인민망 2020.02.07)

  • 담당팀 : 국제협력부
  • 담당자 :
  • 연락처 : 02-2170-60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