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동향

  1. 뉴스/소식
  2. 해외동향
프린트 공유하기

해외동향

<일본> 코로나·경제 ❝양립을❞ 57% Go To 중단 ❝타당하다❞ 61%, 여론조사

작성자이귀회 작성일2020-11-30

     

<일본> 코로나·경제  양립을’  57%  Go To 중단 타당하다’  61%, 여론조사


일본경제신문 11.30

    


 니혼게이자이신문사(日本経済新聞社)27-29일의 여론조사에 의하면, 정부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에 대해 감염 방지와 경제활동의 양립을 지향해야 한다고 대답한 사람은 57%였다. ‘감염 방지를 우선해야 한다34%,‘ 경제활동을 우선해야 한다7%를 웃돌았다.

 

 거주 지역별로 보면 경제활동을 우선해야 한다는 수도권과 간사이권을 합쳐 9%로 전국 평균보다 높았다. 그 외의 지역은 5%였다. 도시가 지방보다 경제활동을 중시하는 경향을 알 수 있다.

 

 연령별로는 고령자일수록 감염방지를 우선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이 많았다. 60세 이상은 양립을 목표로 해야 한다52%, ‘경제활동 우선4%에 머물렀다.

 

국내의 관광 수요 환기책인 ‘Go To 트래블에 관해, 감염확대 지역을 목적지로 하는 여행의 신규 예약을 일시 중지한 조치를 타당하다고 회답한 사람은 61%였다. 이용제한이 미흡하다는 25%였다. ‘일시 정지해서는 안 된다8%보다도 많았다.

 

스가 요시히데 총리는 27일의 신종 코로나 대책본부에서 삿포로시와 오사카시로부터의 출발분에 대해서도 이용을 자제하도록 촉구했다. 감염확대가 더 심해지면 추가 조치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질 가능성이 있다.

 

<긴급사태 선언 신중하게’ 57%>

 

 감염방지를 위해 정부가 긴급사태 선포를 다시 해야 하는지 묻는 질문에는 경제적 영향을 고려해 신중히 판단해야 한다57%였다. ‘신속하게 재선언해야 한다39%20%포인트 가까이 따돌렸다.

 

 감염자가 2차 증가 국면에서 7월에 같은 질문을 했을 때에는 신중하게 판단해야 한다62%였고 신속하게 재선언해야 한다33%였다. 신규 감염자 수의 최다 기록 경신이 계속되는 이번이 재선언을 요구하는 의견이 많다.

 

 니시무라 야스토시 경제재정·재생상은 25일의 기자회견에서, 향후 3주간 감염 확대를 억제할 수 없다면 긴급사태 선언이 시야에 들어온다고 말했다. 카토 관방장관은 26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어보고 정부가 종합적으로 판단하겠다고 설명했다.

 

<비지지 이유 최다는 지도력이 없다’>

 

 정부의 지금까지의 신종 코로나 대응에 대해 평가한다를 선택한 사람은 44%10월의 지난 조사로부터 11포인트 하락했다. ‘평가하지 않는다48%13포인트 올라 평가한다평가하지 않는다가 역전되었다.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 이유로 가장 많았던 답변은 지도력이 없다37%였다. 25포인트라는 대폭 상승에는 정부의 코로나 대응에 대한 불만이 배경에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내각을 지지하는 층에서 정부의 코로나 대응을 평가한다는 사람은 58%였다.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 층에서 평가한다21%30%포인트 이상의 차이가 났다.

   


  • 담당팀 : 국제협력부
  • 담당자 :
  • 연락처 : 02-2170-6045